작가마당
 

 

 


   



  관리자(2018-01-11 07:28:45, Hit : 17, Vote : 5
 sjjun.jpg (15.2 KB), Download : 0
 전성재 시인


전성재시인
- 한맥문학 시부문 신인상 등단
- 한맥문학가협회회원
- 한맥동인
- 한국문인협회 회원
- 한국문학도서관 회원
- 세계한민족작가연합회원
- 한국문학작가연합회원

동인시집
<글이 열리는 창> <별을 삼키다> <한잔윽 커피, 그달을 마시다>
<길에게 길을 묻다> <풀숲에 작은 들꽃처럼> < 벌레먹은 낙엽일기>
< 그 강은 지금도 팔장을 끼고 있을까> < 비오는 날 술 다섯잔>
<각시수련의 햐얀사랑><시꾼><외줄타기>  <시간의 벽을 밀면 비밀윽 정원이 있다>

*홈페이지 http://member.kll.co.kr/sjjun/
*이메일 sjjun@dreamwiz.com
*전화 ; 011-9015-9177

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- 어느 별에서 왔을까? -

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전 성 재

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칼 끝 아픔 호소하며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삭풍 에이는 긴 긴 밤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홀로 지새는 그대는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정녕 야인 인가요?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어둔 터널 속 빠져 나오려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사력 다해 발버둥쳐도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침침한 그 자릴 맴도는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그대는 정녕 야행성 인가요?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밤 깊을수록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새벽 온다 했건만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오지 않는 순간 일지라도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내 한몸 불살러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이 밤 밝힐수 있다면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빛나는 성자 되리오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타다가 타다가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잿 빛 부스러기 한조각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불씨로 남아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못다 푼 이승의 한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갈무리 된다면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기쁜 눈물로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사그러질테요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까맣게 타버린 생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풀지 못한 어둠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한가닥 빛 줄기로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인도하는 그대는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정녕 어느 별에서 왔나요?

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





이향숙 시인

Copyright 1999-2018 Zeroboard / skin by zero

 http://www.kolica.co.kr/     
Copyright 2004 한국문학작가연합 All rights reserved